성명서 / 보도자료

16.png
Extra Form
단체명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g25833r7j.png


성명서 DMZ 평화걷기행사는 친북반한 위장평화 공작이다!

북한 핵은 침묵하고, 남한의 무장해제만 주장하는 이상한 여성들! 

 

2015년부터 5월이면 좌경, 친북성향의 여성들이 모여 비무장지대(DMZ) 걷기 및 여성평화심포지엄을 개최한다. 금년 5월에도 이들은 한반도를 전쟁 없는 땅으로 만들기 위한 퍼포먼스와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심포지엄을 임진각과 프란치스코 회관에서 각각 개최한다.

  

여성 비무장지대 걸어서 건너기’(Women Cross DMZ)라는 행사를 주관한 여성단체는 지난 2015년 노벨평화상 수상자인 메어리드 맥과이어, 글로리아 스타이넘을 비롯한 세계 16개국 여성 평화운동가 30명을 북한으로 초청 김일성 생가인 만경대를 방문케 하고 판문점을 거쳐 서울로 오게 했다.

박원순 시장이 준비한 서울시청 컨벤션 홀 행사장에서 탈북여성 이애란 박사가 참석해 노벨평화상 수상자들과 여성 운동가들에게 위민크로스 DMZ 행사를 주관하고 있는 여성단체의 정치, 이념성 그리고 이들의 주체세력이 친북성향의 인물이라는 사실의 폭로로 행사가 반쪽으로 전락했다.

  

201653,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은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통하여 여성 비무장지대 걸어서 건너기’(Women Cross DMZ)라는 단체의 배후에 북한 정권이 있다는 사실을 폭로했다. 이 단체의 구성원들은 20155월 평양을 출발점으로 비무장지대를 통과하여 서울을 거쳐 제주까지 이동하면서 평화통일문제에 관해서는 북한 체제선전의 꼭두각시 역할을 수행하고, 제주 강정마을에서는 해군기지 건설 반대 활동을 전개하는 등 대한민국 국가이익을 해치는 활동을 전개했기 때문이다.  

 

   

여성평화걷기대회평화를 위장한 북한 대남공작활동이었다.-로렌스 팩

미국의 북한 전문가 로렌스 팩 (Lawrence Peck)’53일 기자회견을 통해 작년 5월에 진행된 여성 비무장지대 걸어서 건너기행사가 친북적인 재미동포여성인 크리스틴 안’(Christine Ahn)이 주()유엔 북한대표부 박철이라는 이름의 공작원 지령에 따라 북한을 오가며 기획하고 이에 의거하여 특정 노벨 평화상 수상 여성운동가와 미국의 유명 여성인권운동가들을 포섭함으로써 성사시킨 전형적으로 불법적인 영향력 매수공작’(Influence Operation)”이라는 사실을 구체적인 증거를 제시하며 폭로했다.  

 

2016년 애국연합의 위민크로스 DMZ의 실체 고발로 이화여대는 이들 여성단체에게 대관을 공식취소하고, 소수의 인원으로 프란치스코 회관 세미나 개최, 임진각 평화누리공원걷기 행사로 일정을 축소했다.

여성평화걷기행사의 취지와 달리 임진각에서도 주변 파주, 문산 일대 초중고 학생들을 동원한 사실이 밝혀져 이들 여성들의 정치, 이념성이 도마 위에 오르기도 했다.

     

 

 

1사단은 철책선 생태탐방로 개방을 불허하라!

이들 핵심여성들은 핵무기 및 미사일 개발과 인권탄압 등 북한의 평화파괴 및 군사도발 행위에 대해서는 침묵하면서도 엉뚱하게 한미동맹 틀 속에서 이루어지는 방어적 군사훈련과 주한미군의 존재는 물론 이미 준공되어 운용 중에 있는 제주 해군기지까지 트집 잡아 대한민국과 미국, 그리고 한미 안보동맹을 폄훼하고 비방하는 등 북한의 위장 평화선전의 전위대 역할을 떠맡아 왔다.

지난해 여성 비무장지대 걸어서 건너기행사의 실체가 드러난 것을 의식해서인지 2017년에는 프란치스코 회관 세미나와 임진각 여성평화걷기’(Women Peace Walks)’만 계획하고 있다.

  

우리는 북한 노동당의 대남(對南) 공작기관의 사주를 받고 있는 불순한 세력들이 평화누리공원을 무대로 사이비 평화를 앞세워 북한의 꼭두각시 행각을 벌이며 대한민국의 국론분열과 국가안보를 해치는 행사를 진행하는 것을 절대로 용납할 수 없다. 지난해 국방부와 1사단 측에도 위장평화행사를 하고 있는 이들 여성단체에게 1사단이 경계하고 있는 철책선 생태탐방로 걷기를 불허하라는 공문을 보낸바 있다.

대한민국 국군은 국민이 안보를 근심하는 일이 없게 해 주길 바란다. 이들 여성단체는 정치, 이념으로 무장된 위장평화공작 전위대 역할을 하고 있음을 민간인들도 잘 알고 있음을 인식하기 바란다. 

 


2017년 524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대한민국애국여성연합’, ‘유관순어머니회’, ‘자유통일문화원’, ‘종북세력척결범국민협의회’, ‘한반도 평화와 북한 주민 인권을 위한 여성연대’ [가나다 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단체명 날짜 조회 수
353 보도자료 - 인공기달력제작 배부한 우리은행규탄 집회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8.07.03 250
352 성명서 - 드루킹 게이트 주범 김경수는 기자 무더기 고소 즉각 취하하라! 자유민주국민연합 2018.05.02 99
351 보도자료- 이철성, 이주민 경찰청장 사퇴요구 집회! file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8.04.13 107
350 보도자료-북한 인공기달력 제작.배포한 우리은행 규탄집회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8.01.17 368
349 문재인은 흥진호 납북-송환사건을 시간대별로 해명하라! 1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10.30 898
348 서울 위례초 최0희 교사, 이0렬 교장 고발장 (feminism으로부터 학교와 아이를 보호할 것이다) 학생인권조례폐지운동본부 2017.09.20 1663
347 문재인 정권은 “방송장악 중단하라!” file 대한민국 애국시민연합 2017.09.12 1085
346 보도자료- 한국은 즉각 핵무장에 착수하라!-청와대 촉구 기자회견 file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09.04 154
345 성명서– 문재인정부는 나라망칠 ‘탈(脫)원전정책’ 즉각 폐기하라! 애국단체총협의회 2017.07.17 582
344 보도자료 – 한국당, 바른당은 국회뺏지 반납해서라도 김상곤을 저지하라!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 2017.07.04 1240
343 보도자료 – 오토 웜비어 추모문화제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06.23 267
342 성명서 – 서울시 의회 ‘학운위 조례개정’ 학부모와 교육계는 절대 반대한다.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 2017.06.23 370
341 [성명서] 한국, 바른, 국민 야3당은 '안경환GATE' 국정조사를 실시하라! file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06.18 877
340 [성명서]정치는 1등, 경기교육은 전국 꼴등, 교육수장 자격없다!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 2017.06.13 372
339 [성명서] 적폐는 적폐를 낳을 뿐! 자살, 탄핵의 전철을 밟지말라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06.13 292
338 [성명서] 안보 비전문가 정의용 안보실장을 해임하라! file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06.01 374
337 [취재요청] 제1회 나라사랑기독인연합 ‘탈북포럼’ file 나라사랑기독인연합 2017.05.31 224
336 [성명서] 태극기 천막은 불법 세월호 천막을 용인한 박원순 시장 때문이었다. file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05.30 603
335 [성명서] 북한지령에 충실한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특보는 즉각 사퇴하라! file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05.26 416
» [성명서] DMZ 평화걷기행사는 친북반한 위장평화 공작이다! file 대한민국애국시민연합 2017.05.24 30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